플레이티켓

차분한 그의 목소리는 청취자들에게 공연에 대한 지식을 높여주기에 충분합니다.

 

게다가 공연을 사랑하는 마음까지 느낄수있었기에

 

더 마음이 가는 내용이었던것 같습니다.

 

기술의 발전이 창작에 어떻게 영향을 미쳤고

 

그리고 앞으로 우리는 무엇을 고민해야 할지는 거시적으로 짚어준 시간이었습니다.

 

 

 

플스 112회 방송 전체듣기

 

플스 113회 방송 전체듣기

 

 

 

 

'플레이투스테이지 > 방송 후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115회. NA EM  (0) 2018.07.01
114회. 공상집단 뚱딴지 문삼화연출  (0) 2018.05.31
112~113회. 플스 특강 어경준기술감독  (0) 2018.05.31
111회. 백민기 대표  (0) 2018.05.24
110회. 이금구 대표  (0) 2018.05.24
108~109회. 임형진 연출  (0) 2018.04.26

Comment +0